2019년 7월 21일 (일)
(녹) 연중 제16주일 (농민 주일) 마르타는 예수님을 자기 집으로 모셔 들였다. 마리아는 좋은 몫을 선택하였다.

하느님 사랑, 이웃 사랑을 더욱 깊이 체험하는 시간을 갖고 싶습니다

스크랩 인쇄

박현옥 [phok1988] 쪽지 캡슐

2016-03-09 ㅣ No.4197

(십자성호를 그으며)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하느님 사랑, 이웃 사랑을 더욱 깊이 체험하는 사순시기 되시길 기도드립니다.



770

추천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4199 열화 프란치스코 예매권 이벤트 참여 2016-03-09 최병광
4198 프란치스코 교황님 영화를 어머니와 함께 보고 싶어요 2016-03-09 김진모
4197 하느님 사랑, 이웃 사랑을 더욱 깊이 체험하는 시간을 갖고 싶습니다 2016-03-09 박현옥
4196 다시 신청~ 2016-03-09 김수나
4195 형님과함께 2016-03-09 임경자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