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백) 2018년 4월 22일 (일)부활 제4주일 (성소 주일)착한 목자는 양들을 위하여 자기 목숨을 내놓는다.

뉴스

sub_menu

교구 보도자료
[보도자료]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공모

1201 홍보국관리자 [commu1] 스크랩 2018-03-29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

13회 생명의 신비상 공모

생명과학, 인문사회과학, 활동 분야 시상

531일까지 접수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염수정 추기경)41일부터 오는 531일까지 제13회 생명의 신비상 공모를 진행한다.

 

생명의 신비상은 생명위원회가 인간 생명의 존엄성에 대한 가톨릭교회의 가르침을 구현하기 위해 학술연구를 장려하고 생명문화를 확산하고자 제정한 상이다.

 

공모 부문은 생명과학 분야, 인문사회과학 분야, 활동 분야 등 총 세 부문이며 분야별로 본상과 장려상을 시상하고 각 분야를 포괄하여 대상을 선정한다. 수상자는 추기경 명의 기념 상패와 함께 대상 상금 3000만 원, 본상 상금 2000만 원, 장려상 상금 1000만 원을 각각 수여받는다.

 

생명과학 분야는 성체줄기세포연구 및 세포치료 연구 분야에서의 탁월한 업적을 통해 가톨릭 생명윤리에 근거한 생명과학 분야의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 개인이나 단체에 시상한다.

 

인문사회과학 분야는 윤리학, 철학, 사회학, 법학 및 신학, 그 외 유관 학문분야에서 가톨릭 생명윤리를 기초로 연구업적이나 학술저서를 남긴 연구자 개인이나 단체에 시상한다.

 

활동 분야는 인간생명을 수호하고 돌보며 인간생명의 존엄성을 알림으로써 생명의 문화를 확산하는 데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 시상한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생명의 신비상은 개인, 기관을 포함 44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수상자는 122() 명동대성당에서 교구 생명수호주일 및 생명위원회 설립 기념 생명미사중에 발표되며 시상식은 20191월 중 진행될 예정이다.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생명위원회 생명의 신비상 홈페이지(http://생명의신비상.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 기한은 오는 531()까지이며 부문에 따라 우편이나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문의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인문사회과학 및 활동 분야) 727-2351, 가톨릭세포치료사업단(생명과학 분야) 2258-8269

 


천주교 서울대교구 홍보국 언론홍보팀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0 960

추천  0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