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기경님께 드리는 사랑의 편지

하느님의 자비는 언제나 감동적이네요. ^^

인쇄

김윤선 [nonoreta] 쪽지 캡슐

2000-03-14 ㅣ No.1362

안녕하세요?

추기경님께서 보내주신 편지 잘 받았어요, 하느님께서 자비로우신 분임을 알고 있으면서도 또 새롭게 다가오고, 늘 그렇듯이 너무나 감동적이예요. 그런 하느님께로부터 나왔으니 우리는 모두 소중한 존재임이 확실한 것 같애요.

추기경님께 오늘은 사탕을 한 바구니 받고 싶은 마음으로 편지를 썼어요.^^

항상 건강하시고, 또 즐거운 하루되세요.

 

2000년 3월 14일

김윤선헬레나올림



801 0

추천 반대(0)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364 제 세례명도 멋있단 말이예여..... 2000-03-14 김수정
1363 사랑하는 친구들에게 2000-03-14 김수환추기경
1362 하느님의 자비는 언제나 감동적이네요. ^^ 2000-03-14 김윤선
1361 감사드립니다....그리고 2000-03-14 박상희
1360 추기경님의 말씀에 다시 위안을 얻으며... 2000-03-14 김보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