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성당(明洞聖堂) 농성 관련 게시판

[RE:175]궁금했었어요.

인쇄

김정이 [pear] 쪽지 캡슐

1999-09-28 ㅣ No.176

신부님!

추석명절의 긴 연휴를 혹시나 고통중에 보내신거 아니신지..

자주 들려 보았었는데...

늘, 올라오던 게시물이 보이지 않아 걱정반, 투정반 그랬었더랬습니다.

그래요.

모두가 좋아야.. 나두 좋아요.

그 모두의 일부분이 더욱 무거우신 우리 신부님!

비가 오는 명절을 아픈 이들과 함께 해주심 감사드려요.

기도는 함께하면 몇 배가 된다구 그랬던가요?

기도할께요.

 



468 0

추천 반대(0)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78 9월 29일(수)-30일(목) 1999-09-30 정성환
177 9월 28일(화) 1999-09-28 정성환
175 9월 21일(화) - 27(월) 1999-09-27 정성환
176     [RE:175]궁금했었어요. 1999-09-28 김정이
174 글들을 읽다가... 1999-09-22 최영
173 9월 20일(월) 1999-09-21 정성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