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18년 5월 21일 (월)연중 제7주간 월요일 (교육 주간)주님, 저는 믿습니다. 믿음이 없는 저를 도와주십시오.

뉴스

sub_menu

교구 보도자료
[보도자료] 주님 성탄 대축일에 더욱 특별한 명동대성당

1190 홍보국관리자 [commu1] 스크랩 2017-12-23

주님 성탄 대축일에 더욱 특별한 명동대성당

성탄 문화프로그램 및 명동대성당 성탄 장식 소개

 

1225일은 예수 그리스도가 이 땅에 온 주님 성탄 대축일이다. 천주교 서울대교구(교구장 염수정 추기경)는 성탄을 맞이해 성탄의 의미를 알리고 기쁨을 함께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성탄 문화프로그램 명동, 겨울을 밝히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문화위원회(위원장 허영엽 신부)가 주최하는 성탄 문화프로그램 명동, 겨울을 밝히다가 명동 서울대교구청 앞마당에서 열린다. 이 행사는 23일부터 25일까지 연극, 캐럴 공연, 영화 상영 등의 프로그램으로 다채롭게 구성돼 있으며 따뜻한 먹거리와 성탄 소품을 판매하는 크리스마스 스퀘어도 선보일 예정이다.

 

연극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는 23~25일 12, 16, 203일간 총 9, 교구청 옛 주교관(사도회관) 2층에서 공연된다. 서울가톨릭연극협회(회장 최주봉, 지도사제 유환민 신부)가 제작한 이번 연극은 톨스토이의 대표작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를 성탄 분위기에 맞게 각색해 연극화했다. 김석만(세례명 프란치스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연출하고 배우 심우창, 장영주 등이 출연한다. 이 공연은 22일까지 사전예약을 받는다. 전석 무료. (전화예약 : 서울가톨릭연극협회 ☎02- 6053- 7702)

 

캐럴 공연은 교구청 앞마당에서 23~2515, 173일간 총 6회 펼쳐진다. 문화위원회 최호영 신부(가톨릭대 성심교정 음악과 교수)가 감독한 이번 무대는 23일 수원교구 판교 성 프란치스코 성당의 예그리나 성가대, 24cpbc소년소녀합창단, 25일 생활성가 그룹 신상옥과 형제들이 명동대성당 일대를 성탄 분위기로 물들일 예정이다.

 

옛 주교관(사도회관) 1층에서는 영화 '아더 크리스마스(Arthur Christmas, 2011)', '메리 크리스마스(Joyeux Noel, 2005)'가 상영된다. 2318, 24·2513, 18시 상영되며 3일간 총 5회이다. 무료 상영이며 22일까지 사전 예약을 받는다.

(전화예약 : 가톨릭영화인협회 0507-1424-0712, 인터넷예약 http://naver.me/5aJijS31)

 

풍성한 먹거리도 마련된다. 교구청 앞마당에는 2314~21, 24·2510~21시에 크리스마스 스퀘어가 조성된다. 문화위원회는 성탄 소품과 따뜻한 음료, 먹거리를 판매하는 부스를 운영하고, 수익금 전액을 ()바보의나눔에 기부할 예정이다.

문의 : 서울대교구 문화위원회 02-727-2035

 

△ 2016년 12월 24일, ‘명동, 겨울을 밝히다’ 문화 행사 중 캐럴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2018년 주교좌 명동대성당 봉헌 120주년, 구유 옆 120개 문구 장식

 

2018년은 교구 주교좌 명동대성당(주임 고찬근 신부)이 완공돼 축성식을 거행한 지 120주년이 되는 해다. 명동대성당은 한국 천주교회의 상징이며 역사적으로는 조선시대 건립된 서양 양식의 건축물이고 격동적인 역사의 현장에서 기대고 싶었던 이들에겐 위로의 터전이다.

 

120주년을 기억하고자 명동대성당은 앞마당 성탄 구유 옆 나무에 명동대성당 신자들에게 받은 120개의 문구를 백색 원형 판에 새겨 전시했다. 명동대성당은 신자들에게 2018년 교구 사목지침의 중심이 되는 사랑을 전하는 주제로 서로에게 위로와 격려가 될 수 있는 10자 이내의 문구를 받아 선정했다. 명동대성당 관계자는 “‘내 어깨를 빌려줄게’, ‘내 눈에는 당신이 예수입니다’, ‘아프지 말고 행복하자 꼭.’ 120개의 글들이 명동성당을 방문하는 모든 분들에게 따뜻한 사랑과 위로로 다가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작년 명동대성당의 구유에는 304개의 별 장식과  세월호 미수습자들을 잊지 않겠다는 의미로 그들의 이름을 새긴 노란 종이배 9개를 구유 옆 나무에 설치했다.

△ 명동대성당은 성당 봉헌 120주년을 맞아, 신자들에게 2018년 교구 사목지침의 중심이 되는 ‘사랑’ 을 전하는 주제로 서로에게 위로와 격려가 될 수 있는 10자 이내의 문구를 받아 구유 옆 나무에 전시했다.


△ 명동대성당 구유


※ ‘명동, 겨울을 밝히다’ 세부일정

△ 2017년 ‘명동, 겨울을 밝히다’ 포스터

 

천주교 서울대교구 홍보국 언론홍보팀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 2,069

추천  1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