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9월 27일 (일)연중 제26주일 (이민의 날)맏아들은 생각을 바꾸어 일하러 갔다. 세리와 창녀들이 너희보다 먼저 하느님의 나라에 들어간다.

나눔마당

sub_menu

따뜻한이야기
창경궁, 창덕궁 나들이

96585 유재천 [yudobia] 2019-12-09

 

 



                               창경궁, 창덕궁 나들이 

 

       9월, 10월, 11월은 가을이지요

       가을하면 빨갛고 노오란 단풍잎을 연상하게 되지요

       그런데 올해에는 그렇게 고운 단풍잎을 보기 드물답니다

       지구 온난화에 의한것 이라고도 하고, 태풍이 와서 뿌리까지 흔들려

       단풍이 제대로 들지 않고 누렇게 고스라지고 말았다고 하지요

       아무튼 여늬때처럼 빨갛고 노오란 단풍잎을 쉽게 볼수 없답니다

       기대에 어긋났지만 많은 관광객들이 붐벼서 좋았답니다

       특히 중국인들이 궁중 한복을 입고 거닐고 있어서 흐뭇했지요

       맑은 하늘과 춥지도 덮지도 않은 기후여서 움직이기에 딱 좋았지요

       창경궁을 한바퀴 돌고, 창덕궁으로 넘어갔지요

       우리나라 최고의 집들인 궁궐들 이지요

       시골 농촌의 초가집들을 연상해 봅니다

       너무 차이가 나지요

       세상에 좋은 나무 모두 골라다가 궁궐을 짓지요

       그리고 색갈를 칠하지요

       최고급의 굴뚝을 세우고 뒷 마루를 만들고 단층이지만 집높이 무척

       높지요

       궁궐에서는 제일 좋은 쌀과 채소들로 요리해서 최고의 음식을 먹지요

       반면 시골 초가집들은 볼품 없지요

       기둥도 흔한 구불구불한 나무이고 해마다 농사지어 나오는 집다발을

       지붕으로 하지요

       해마다 집을 갈지 않으면 비가올때 천정에서 빗물이 새지요

       대개 농민들은 겨우내 쌀밥을 먹다가 봄이 되면 쌀이 떨어지지요

       차지고 부드러운 하얀 쌀밥을 먹다가 봄에는 진기가 없고 꺼실꺼실한

       보리밥을 먹는데 입에넣고 씹으면 쌀밥과 전혀 다른 맛을 보게되지요

       쌀이 재배되는 가을까지 하루 세끼 식사를 이렇게 어렵게 해야만 했지요

       보리밥을 요샌 건강 식품이라고 먹고있지만 말입니다

       물론 부잣집은 전혀 다르지요

       갖은 농토 많으니 1년 내내 쌀밥을 먹지요

       또한 머슴들이 많아서 제반 집안일들을 이들이 하지요

       오나가나 빈부의 차가 너무 심하지요

       인간에겐 능력 차이가 있어서 빈과부로 나뉘지요

       늘늘이 기와집과 다 쓰러져가는 초가집, 아주 크게 대조되지요

       나라를 다스리는 왕이 사는 집을 돌아보면서 그차이에 잠시 생각에

       젖어봤답니다

       높디높은 기와집들이 빼곡히 들어선 궁중 궁궐을 걸었습니다

       대부분 관광객들로 가득합니다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들에게 고마움을 느낌니다

       우리나라엔 어느 지역을 가든 잘 가꾸어 놔 있지요

       세계 제일가는 친절하고 큰 인천 공항하며, 우리나라 3면 바닷가에

       산책로를 거의 연결되도록 만들어 놨고 하늘엔 케이불카가 오가고,

       걷는 길에는 손으로 잡고 오르라고 난간이 있고 가지각 모양의

       의자가 놔져 있지요

       절과 공원 그리고 산도 잘 꾸며져 있지요

       울룽도, 제주도, 홍도등 유원지도 잘 꾸며져 있어 관광지로 각광을 받고

       있지요

       국민소득 3만불이지만, 빈부의 차는 워낙 큽니다

       아마도 10%정도가 부를 누린다고 하지요

       자연스레 부족함이 심하지 않도록 나누는 세상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아무나 재물을 모으는 재주는 타고나지 않기 때문이니 말입니다

 

                                 한옥의 최상, 궁궐

 

 

 

                                      궁궐의 으뜸

 

 

 

                            궁궐의 뒤, 굴뚝과 마루

 

 

 

                               정원속 길

 

 

 

                                정원속 산책 길

 

 

 

                                  사방을 둘러 볼수 있는 육각정

 

 

 

                                     임금의 근무지

 

 

 

                                      관광인들의 멋

 

 

 

                                    임금의 자리

 

 

 

                                       관광온 아기들의 한복 차림

 

 

 

                                  궁궐속의 연인

 

 

 

                                궁궐속의 통로

 

 

 

                                          옆 문

 

 

 

                                               궁궐들의 지붕

 

 

 

                                             궁궐안의 약방

 

 

 

                                    오손도손 애길

 

 

 

                                      통로

 

 

 

                                         골방

 

 

 

                                       정감

 

 

 

                                       빨간 단풍

 

 

 

                                  (작성: 2019. 12. 09.)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4 472 2

추천  4 반대  0 신고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