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19년 11월 18일 (월)연중 제33주간 월요일내가 너에게 무엇을 해 주기를 바라느냐? 주님, 볼 수 있게 해 주십시오.

가톨릭마당

sub_menu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겸손은 生의 약입니다

132860 김중애 [ji5321] 스크랩 2019-09-29

 

겸손은 生의 약입니다
사람은 다 같은 사람이지만
바람보다도 가벼운 사람,
돌보다도 무거운

사람이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
바람보다도 가볍다는 것은
후후 불면 떠다니며
지나는 사람의 신경줄을
빳빳하게 당기는

솜털 같은 그런 사람이요,
돌보다도 무겁다는 것은
물 아래 고요히 풍파를

일으키지 않고
자기 자리 지키는 그런 사람입니다.
가볍고 무겁다는 건 마음 무게요
마음 무게는 말과

행동으로 표출됩니다.
출되는 빛과 그림자는
겸손함과 경솔함으로

나타나고 경솔함은

상대 마음에 상처를 입힙니다.
문제는 자기 스스로

자기 무게를 모른다는 것,
언제나 저울 위에 올려 놓고서
스스로의 기울기를

재보아야 합니다.
이것이 나 아닌

또 하나의 나입니다
"겸손은 生의 약"이고

"경솔은 害의 독"입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2 511 0

추천  2 반대  0 신고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