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녹) 2020년 2월 18일 (화)연중 제6주간 화요일바리사이들의 누룩과 헤로데의 누룩을 조심하여라.

나눔마당

sub_menu

따뜻한이야기
사랑이야....오타

96774 이경숙 [llkkss44] 스크랩 2020-01-17

 

 

       언젠가 한번은

       사랑하는 이와 함께

       옥빛 바다 일렁이는 제주에 가고 싶어요.

       여름비에 젖은 풀숲도 보고 싶구요.

       거미줄에 걸린 이슬을 손에 담아보고도 싶구요.

       머리에 흰서리 내리고

       얼굴에는 가는 주름

       눈가에 미소를 만들때

       마주잡고 앉아 온기를 느끼고 싶어요.

       아주 많이 사랑했노라고

       아주 많이 그리웠노라고

       아주 조금 미워했노라고

       그렇게 그렇게 말하고 싶어요.

       그대와 입맞춤하면서.........

 

       아멘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0 270 1

추천  0 반대  0 신고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