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GOOD NEWS 게시판

검색
메뉴

검색

검색 닫기

검색

오늘의미사 (백) 2019년 6월 16일 (일)지극히 거룩하신 삼위일체 대축일아버지께서 가지고 계신 것은 모두 나의 것이다. 성령께서 나에게서 받아 너희에게 알려 주실 것이다.

가톨릭마당

sub_menu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나 부터 사랑하세요.

122550 김중애 [ji5321] 스크랩 2018-08-10

 

 

나 부터 사랑하세요. 

살아가는 동안

나에게 중요한 것이
무엇인가를

생각해 보았습니다.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
어떠한 모양과

색깔을 지니며
나의 삶을 살아가는 것이

중요한지를
느릿하게 한 걸음씩

걸어가던 세상이
빠르게 뛰어가는 것처럼

절실히 느껴지는
흘러만 가는 세월 안에서,
내가 간직하고

품어야 되는 것이
무엇인지를 다시 한 번

되새겨 보았습니다.
언제나 그랬던 것처럼
모아지는 의미는

하나입니다.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

나 자신입니다.
내가 간직해야 되는 것들 중
가장 먼저 품어야 되는 것은
바로 나 자신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세상이 있음으로
내가 존재하는 것이 아닌,
나를 위해 돌고 있는
세상이 있음을 기억합니다.
나 자신을 바로 볼 수 있고
사랑할 수 있을 때
세상을 바로 볼 수 있고
주어진 모든 것들의
소중함을 간직할 수 있으며
또한 나의 삶이

아름다울 수 있겠지요.
나를 사랑하며

아침을 맞이합니다.
때로는 숨막히는

 아픔 속에 빠져
나를 잃어 버리고

하루의 시간을 멍하니

흘려 보낼 때도 있었고
내게 스며든 깊은 슬픔으로
내내 흘러 내리는 눈물이
마를 사이가 없는

하루도 있었고 얽매어 오는

시간 안에서 간절히 무언가를

찾는 하루도 있었지만,
나에게 다가오는 힘에 겨운
시간들을 감당할 때마다
오늘 하루에

특별한 의미를 두며
다시 일어섭니다.
주어진 나의 하루를
스스로 소중하게

만들어 갑니다.
하루를 살아가며 느끼고

담아야 되는 것들 그저 눈을 뜬

아침을 맞이 하는 것이 아닌
어제와는 다른 하루,
새로움을 주며

밝아오는 아침으로
아무것도 그려지지 않은

하얀 도화지 위를
소망하는 꿈으로 스케치하고
샘 솟는 희망으로 하나 하나
채색해 채워갑니다.
기억해야 할 것은

지나온 삶이 아닌,
나를 사랑하며

오늘을 사는 생각과
나의 태도입니다.
오늘의 시간도 내일이면

어제가 되어 버립니다.
내일이란 시간에

어제가 되어버린 오늘을
아쉬움과 후회로

보내게 되는 삶이 아닌,
다가 온 하루를 아낌없이

살아가는 것이
중요한 것을...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

바로 나입니다.
내가 있음으로
세상의 모든 것들이

존재합니다.
나는 그렇게

나 자신을 사랑합니다.
나를 사랑하며

오늘도 나의 소중한 하루를
만들어 가려 합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2 808 0

추천  2 반대  0 신고  

TAG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로그인후 등록 가능합니다.

0 / 500

이미지첨부 등록

더보기
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