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23일 (목)
(백) 피에트렐치나의 성 비오 사제 기념일 요한은 내가 목을 베었는데, 소문에 들리는 이 사람은 누구인가?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내 주님의 어머니께서 저에게 오시다니 어찌 된 일입니까?

스크랩 인쇄

주병순 [miser0018] 쪽지 캡슐

2021-05-31 ㅣ No.147249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방문 축일

2021년 5월 31일 월요일 (백)

 

☆ 성모 성월

 

해마다 5월 31일에 지내는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방문 축일’은 성모 마리아

께서 예수님을 잉태하시고, 친척이며 세례자 요한의 어머니인 엘리사벳을

방문하신 것(루카 1,39-56 참조)을 기념하는 날이다.

5월 31일을 축일로 정한 것은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3월 25일)과 ‘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6월 24일) 사이에 기념하기 위해서다. 성모 마리아께서

천사의 메시지를 따라 엘리사벳을 방문하신 것은 이웃 사랑의 실천이다. 이

러한 이웃 사랑은 위대한 두 인물이 만나는 자리가 된다.

 

♤ 말씀의 초대

스바니야 예언자는 예루살렘에게, 주님께서 한가운데에 계시니 기뻐하고 즐

거워하라고 한다(제1독서).

마리아가 엘리사벳을 찾아가자, 엘리사벳은 성령으로 가득 차 큰 소리로 인사

하고, 마리아는 주님을 찬미하는 노래를 부른다(복음).

 

복음 환호송      루카 1,45 참조
◎ 알렐루야.
○ 동정 마리아님, 주님 말씀이 이루어지리라 믿으셨으니 복되시나이다.
◎ 알렐루야.

 

복음 <내 주님의 어머니께서 저에게 오시다니 어찌 된 일입니까?>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39-56
39 그 무렵 마리아는 길을 떠나, 서둘러 유다 산악 지방에 있는 한 고을로 갔다.
40 그리고 즈카르야의 집에 들어가 엘리사벳에게 인사하였다.
41 엘리사벳이 마리아의 인사말을 들을 때 그의 태 안에서 아기가 뛰놀았다.
엘리사벳은 성령으로 가득 차 42 큰 소리로 외쳤다.
“당신은 여인들 가운데에서 가장 복되시며 당신 태중의 아기도 복되십니다.
43 내 주님의 어머니께서 저에게 오시다니 어찌 된 일입니까?
44 보십시오, 당신의 인사말 소리가 제 귀에 들리자 저의 태 안에서 아기가

즐거워 뛰놀았습니다. 45 행복하십니다, 주님께서 하신 말씀이 이루어지리라고

믿으신 분!”
46 그러자 마리아가 말하였다. “내 영혼이 주님을 찬송하고 47 내 마음이 나의

구원자 하느님 안에서 기뻐 뛰니 48 그분께서 당신 종의 비천함을 굽어보셨기

때문입니다. 이제부터 과연 모든 세대가 나를 행복하다 하리니 49 전능하신 분

께서 나에게 큰일을 하셨기 때문입니다.
그분의 이름은 거룩하고 50 그분의 자비는 대대로 당신을 경외하는 이들에게

미칩니다. 51 그분께서는 당신 팔로 권능을 떨치시어 마음속 생각이 교만한 자

들을 흩으셨습니다.
52 통치자들을 왕좌에서 끌어내리시고 비천한 이들을 들어 높이셨으며 53 굶주

린 이들을 좋은 것으로 배불리시고 부유한 자들을 빈손으로 내치셨습니다.
54 당신의 자비를 기억하시어 당신 종 이스라엘을 거두어 주셨으니
55 우리 조상들에게 말씀하신 대로 그 자비가 아브라함과 그 후손에게 영원히 미

칠 것입니다.”
56 마리아는 석 달가량 엘리사벳과 함께 지내다가 자기 집으로 돌아갔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 매일미사 )

 

† 찬미 예수님 !

 

주님 사랑의 말씀

은총의 영원한

생명수

생명 불꽃이 온 세상에......

 

온 우주에 가득한 하느님 사랑 ! 5837

 

평화 장미 !

 

예수님

성심

 

사랑

오롯이 


성모님

성심

 

자애

품은 

 

붉은

장미

 

무지개

꽃망울

 

순백

장미

 

노랑

꽃송이

 

분홍

꽃빛

 

승리

흑장미

 

믿음

희망

사랑

 

오월

하늘땅

 

가득

채우고

 

그리스도님

왕국

 

바람

일으니

 

모든

피조물

 

우주

넘치는

 

영원

무궁

 

불멸의

평화를 노래하옵나이다 ...... ^^♪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598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