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3일 (금)
(백) 성 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사제 기념일 예수님을 믿는 눈먼 두 사람의 눈이 열렸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2021년 9월 12일 주일[(녹) 연중 제24주일]

스크랩 인쇄

김중애 [ji5321] 쪽지 캡슐

2021-09-12 ㅣ No.149686

 

2021년 9월 12일 주일

[(녹) 연중 제24주일]

오늘 전례

▦ 오늘은 연중 제24주일입니다.

하느님 아버지께서는 가난한 사람들과

고통받는 사람들의 위로자이시니,

우리를 가련하게 버려두지 않으시고

우리를 성령으로 도와주십니다.

예수님께서 구세주 그리스도이심을

마음으로 믿고 행동으로 고백합시다.

자기 목숨을 버릴 때 참된 생명을

얻을 수 있음을 확신하며,

그리스도의 말씀과 모범을 따라

살아가기로 다짐합시다.

말씀의 초대

이사야 예언자는, “주 하느님께서

나를 도와주시니 나는 수치를 당하지

않는다.”는 주님의 종의 말을 전한다(1독서)

야고보 사도는믿음이 있다고 말하면서 실천이

없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냐고 한다(2독서)

예수님께서는당신을 그리스도라고 고백하는

제자들에게사람의 아들은 고난을 겪고

죽임을 당하였다가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야 한다고 가르치신다(복음).

1독서

<나는 매질하는 자들에게 내 등을 내맡겼다.>

▥ 이사야서의 말씀입니다.

50,5-9

주 하느님께서 내 귀를 열어 주시니

나는 거역하지도 않고 뒤로

물러서지도 않았다.

나는 매질하는 자들에게 내 등을,

수염을 잡아 뜯는 자들에게

내 뺨을 내맡겼고

모욕과 수모를 받지 않으려고

내 얼굴을 가리지도 않았다.

그러나 주 하느님께서 나를

도와주시니 나는 수치를 당하지 않는다.

그러기에 나는 내 얼굴을 차돌처럼 만든다.

나는 부끄러운 일을 당하지 않을 것임을 안다.

나를 의롭다 하시는 분께서 가까이

계시는데 누가 나에게 대적하려는가?

우리 함께 나서 보자누가 나의 소송

상대인가내게 다가와 보아라.

보라주 하느님께서 나를 도와주시는데

나를 단죄하는 자 누구인가?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시편 116(114115),1-2.3-4.5-6.8-9(◎ 9)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나는 주님을 사랑하네.

애원하는 내 소리 들어 주셨네.

당신 귀를 내게 기울이셨으니,

나는 한평생 그분을 부르리라.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죽음의 올가미가 나를 에우고,

저승의 공포가 나를 덮쳐,

고난과 근심에 사로잡혔네.

나는 주님의 이름 불렀네.

주님부디 이 목숨 살려 주소서.”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주님은 너그럽고 의로우신 분,

우리 하느님은 자비를 베푸시네.

주님은 작은 이들을 지키시는 분,

가엾은 나를 구해 주셨네.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당신은 죽음에서 제 목숨을 구하셨나이다.

제 눈에서 눈물을 거두시고,

제 발이 넘어지지 않게 하셨나이다.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 나는 주님 앞에서 걸어가리라.

살아 있는 이들의 땅에서 걸으리라.

2독서

<믿음에 실천이 없으면 그러한

믿음은 죽은 것입니다.>

▥ 야고보서의 말씀입니다. 2,14-18

14 나의 형제 여러분,

누가 믿음이 있다고 말하면서 실천이

없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그러한 믿음이 그 사람을

구원할 수 있겠습니까?

15 어떤 형제나 자매가 헐벗고

그날 먹을 양식조차 없는데,

16 여러분 가운데 누가 그들의

몸에 필요한 것은 주지 않으면서,

평안히 가서 몸을 따뜻이 녹이고

배불리 먹으시오.” 하고 말한다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17 이와 마찬가지로 믿음에 실천이

없으면 그러한 믿음은 죽은 것입니다.

18 그러나 어떤 사람은

이렇게 말할 것입니다.

그대에게는 믿음이 있고

나에게는 실천이 있소.”

나에게 실천 없는 그대의

믿음을 보여 주십시오.

나는 실천으로 나의 믿음을

보여 주겠습니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 환호송

갈라 6,14 참조

◎ 알렐루야.

○ 나는 주님의 십자가 외에는

어떠한 것도 자랑하지 않으리라.

십자가로 말미암아 내게서는

세상이 십자가에 못 박혔고

세상에서는 내가 십자가에 못 박혔노라.

◎ 알렐루야.

복음

<스승님은 그리스도이십니다.

사람의 아들은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어야 한다.>

✠ 마르코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8,27-35 그때에

27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함께

카이사리아 필리피 근처 마을을

향하여 길을 떠나셨다.

그리고 길에서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셨다.

28 제자들이 대답하였다.

세례자 요한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들은 엘리야라 하고,

또 어떤 이들은 예언자

가운데 한 분이라고 합니다.”

29 예수님께서 다시,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시자,

베드로가 스승님은 그리스도이십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30 그러자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당신에 관하여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엄중히 이르셨다.

31 예수님께서는 그 뒤에사람의 아들이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으시고

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

배척을 받아 죽임을 당하셨다가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셔야 한다는 것을

제자들에게 가르치기 시작하셨다.

32 예수님께서는 이 말씀을 명백히 하셨다.

그러자 베드로가 예수님을 꼭 붙들고

반박하기 시작하였다.

33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돌아서서

제자들을 보신 다음 베드로에게,

사탄아내게서 물러가라.

너는 하느님의 일은 생각하지 않고

사람의 일만 생각하는구나.” 하며 꾸짖으셨다.

34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함께 군중을

가까이 부르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누구든지 내 뒤를 따르려면

자신을 버리고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야 한다.

35 정녕 자기 목숨을 구하려는

사람은 목숨을 잃을 것이고,

나와 복음 때문에 목숨을 잃는

사람은 목숨을 구할 것이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영성체송

시편 36(35),8

하느님당신 자애가 얼마나 존귀하옵니까!

모든 사람들이 당신 날개 그늘에 피신하나이다.

오늘의 묵상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하고 물으십니다곧이어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물으십니다.

베드로는 스승님은 그리스도이십니다.”

라고 대답합니다그러자 예수님께서는

그리스도가 어떤 일을 겪게 될 것인지

가르쳐 주십니다. “사람의 아들이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으시고원로들과

수석 사제들과 율법 학자들에게 배척을

받아 죽임을 당하셨다가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셔야 한다.”고 말입니다.

베드로가 이에 반박하자예수님께서는

그런 베드로를 꾸짖으십니다.

사탄아내게서 물러가라.

너는 하느님의 일은 생각하지 않고

사람의 일만 생각하는구나.”

여러분은 예수님을 어떤 분으로 고백합니까?

그저 어렵고 힘들 때 우리를 도와주시는 분,

날마다 은총을 내려 주셔서 우리가

잘 살아갈 수 있게 해 주시는 분으로만

믿고 있지는 않은가요하느님의 뜻보다는

이기심이 바탕이 된 사람의 뜻만을

찾고 있지는 않은가요우리도 베드로

사도와 별반 다를 게 없습니다.

기도할 때는 예수님을 구세주라고

고백하면서삶에서는 우리 마음대로

할 때도 많이 있으니까요.

오늘 제2독서에서 야고보 사도는

우리의 믿음이 실천을 통하여

드러난다고 이야기합니다.

주님의 말씀에 따라 다른 이들을 돕고

믿음과 기도가 실천으로 이어지는 사람은

하느님의 영광에 초대되어,

예수님을 그리스도라고 깨닫고

고백할 것입니다.

(신우식 토마스 신부)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658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