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3일 (금)
(백) 성 프란치스코 하비에르 사제 기념일 예수님을 믿는 눈먼 두 사람의 눈이 열렸다.

따뜻한이야기 신앙생활과 영성생활에 도움이 되는 좋은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전쟁

스크랩 인쇄

이경숙 [llkkss59] 쪽지 캡슐

2021-10-10 ㅣ No.100204

 

 

지나간 역사를 볼때

우리나라는 평균 50년에 한번씩 전쟁이 난다고 합니다.

우리 후손들에게는 이런 역사가 반복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아들을 군대에 보내는 어머니의 애틋한 심정을

말로 하겠습니까마는 제일 잘하는일입니다.

군사력이 막강해야 나라가 외세에 침탈당하는

치욕을 당하지 않습니다.

이스라엘은 여자도 군대에 간다고하지요.

아이들이 많지 않으면 우리나라도 여자도 군대에

갈수도 있습니다.

나라가 강건하여 다시는 다른나라에 당하는 치욕을

겪지않아야 겠지요.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215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00206 십자가를 지고 걸어가는 길 위로|1| 2021-10-11 이문섭
100205 용서|1| 2021-10-10 이경숙
100204 전쟁 2021-10-10 이경숙
100203 뱀처럼 지혜로워라. 2021-10-10 이경숙
100202 † 동정마리아. 제9일 : 창조주와 피조물 사이를 화해시킬 천상 중재자로 임명되신 하느님 ...|1| 2021-10-10 장병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