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8일 (월)
(녹) 연중 제33주간 월요일 내가 너에게 무엇을 해 주기를 바라느냐? 주님, 볼 수 있게 해 주십시오.

따뜻한이야기 신앙생활과 영성생활에 도움이 되는 좋은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영원한 것은 아무것도 없다.

스크랩 인쇄

유웅열 [ryuwy] 쪽지 캡슐

2019-10-19 ㅣ No.96244

 

영원한 것은 아무것도 없고

 

 


이 세상에서

 

영원한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우리가 세상을 살아가는 동안 

 

참지 못할 그 어떤 어려운 일도,

 

 

 

반대로 아무리 즐거운 일도

 

영원하지 않습니다.

 

 


이모두는  그저 한 때

 

지나가는 바람에 불과할 뿐입니다.

 

누구든 인생삶의 한 생애를 통해서

 

참기 어려움만 계속 지속된다면 그 어떤

 

누가 감내하겠습니까.?

 

모두가 다 도중에 하차하고 말 것입니다.

견디지 못할일은 없으며

 

어떤 어려움도 희희낙낙 즐거움도 모든 것이

 

스쳐 지나치는 한때 바람입니다.

 

 

 

특히 좋은 일은 더 짧고

 

빨리 지나가 지속되지는 않습니다.

 

즐거움이란 낙이 오래토록 곁에 머물면

 

우리네 사람들이 오만해지기 때문에 낙이 빨리

 

지나쳐 버린다는 말이 있듯 어려운 때 일수록 낙천적인

 

인생관을 가져야 합니다.

 

 

 

 

 

 

 

 


남보다 덜 가지고도

 

 

 

 

 

더 많이 존재할 수 있는 여유로움이 있어야 하고

 

이전에는 그저 무심히 관심 갖지 않던 인간 관계도

 

더욱 살뜰히 챙겨 살펴야 합니다.

 

 

 

 

 

 

 

 


항상 더 검소하고

 

늘 작은 것으로써 기쁨을 느껴야 합니다.

 

우리네 인생에서 참으로 소중한 것은

 

 

 

 

 

어떤 사회적인 지위나 신분등은 소유물이 아닙니다.

 

 

 

지나간 어제도 반드시 돌아봐 살피고

 

지금 이시간도  혹여 자신이 자만에 빠지진 않았나 

 

그리고 나 자신이 누구인지를 돌아보는 슬기로운 지혜로

 

반성하는 마음이 필요합니다.

 

 

 

 

 

 

 

 

 

 

 

 

 

 

 

 

 

 

(韓羅)백옥당 드림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256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96246 공수처법은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가?|1| 2019-10-19 유웅열
96245 ★ 천사와 장미 / 성합을 둘러싼 천상의 고리|2| 2019-10-19 장병찬
96244 영원한 것은 아무것도 없다.|1| 2019-10-19 유웅열
96243 비오는 날 2019-10-19 이경숙
96240 이것이 지혜로운 삶이다|1| 2019-10-19 김현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