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게시판

안나 시리즈

스크랩 인쇄

김창오 [john0316] 쪽지 캡슐

2019-11-21 ㅣ No.12262

어떤 신자부부가 딸을 낳고는 

 

이제 낳는다고 '안나'라고 세례명을 지었다

 

그런데 딸을 낳자 '다시안나'라고 했으나

 

딸을 낳자마자 인큐베이터 유리관에 넣어서 '유리안나

 

낳고 보니 비비말라 있어서 '비비안나'라고 지었고 

 

딸을 낳으니 이상 말이 안나와서 '마리안나'라고 지었다.

 

(김수환 추기경님의 우스개 중에서)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036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2264 천국(Heaven)|1| 2019-11-22 김창오
12263 기막힌 홀인원|1| 2019-11-21 김창오
12262 안나 시리즈 2019-11-21 김창오
12261 사람이 흙으로 만들어 졌다는 확실한 증거 2019-11-20 김창오
12260 신부님과 건달들의 공통점 2019-11-20 김창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