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5일 (수)
(백) 성 보나벤투라 주교 학자 기념일 지혜롭다는 자들에게는 감추시고 철부지들에게는 드러내 보이셨습니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솟아오르는 영원한 생명의 샘물

스크랩 인쇄

주병순 [miser0018] 쪽지 캡슐

2020-03-15 ㅣ No.136779

 

 

사순 제3주일

2020년 3월 15일 주일

 

오늘 전례

▦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사마리아 여인에게 물을 청하시면서 그녀에게

영원하고 참된 생명의 물에 대한 깨달음을 주십니다. 사순 시기는 주님께서 건

네시는 말씀에 더욱 귀 기울이고 그 뜻을 새기는 때입니다.

우리도 사마리아 여인처럼 주님의 말씀을 마음으로 알아들을 수 있도록 이 미사

에서 열린 마음을 청합시다. 

 

♤ 말씀의 초대

모세는 이스라엘이 주님을 시비하고 시험하였다 하여서 그곳의 이름을 ‘마싸’와

‘므리바’라 하였다(제1독서). 믿음으로 의롭게 된 이들은 성령을 통한 희망을 간

직하고 살아간다(제2독서).

예수님께서는 사마리아 여인과의 대화 끝에 당신이 그녀가 기다리는 메시아라고

말씀하신다(복음).

 

복음 환호송      요한 4,42.15 참조
(◎ 그리스도님, 찬미와 영광 받으소서.)
○ 주님, 당신은 참으로 세상의 구원자이시니 저에게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생명

    의 물을 주소서.
(◎ 그리스도님, 찬미와 영광 받으소서.)

 

복음 <솟아오르는 영원한 생명의 샘물>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4,5-42
    그때에 5 예수님께서는 야곱이 자기 아들 요셉에게 준 땅에서 가까운 시카르

라는 사마리아의 한 고을에 이르셨다. 6 그곳에는 야곱의 우물이 있었다. 길을

걷느라 지치신 예수님께서는 그 우물가에 앉으셨다. 때는 정오 무렵이었다. 7 마

침 사마리아 여자 하나가 물을 길으러 왔다.
그러자 예수님께서 “나에게 마실 물을 좀 다오.” 하고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8 제자들은 먹을 것을 사러 고을에 가 있었다. 9 사마리아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

였다. “선생님은 어떻게 유다 사람이시면서 사마리아 여자인 저에게 마실 물을

청하십니까?” 사실 유다인들은 사마리아인들과 상종하지 않았다.

10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대답하셨다. “네가 하느님의 선물을 알고 또 ‘나에게

마실 물을 좀 다오.’ 하고 너에게 말하는 이가 누구인지 알았더라면, 오히려 네가

그에게 청하고 그는 너에게 생수를 주었을 것이다.”
11 그러자 그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 두레박도 가지고 계시지 않고

우물도 깊은데, 어디에서 그 생수를 마련하시렵니까? 12 선생님이 저희 조상 야

곱보다 더 훌륭한 분이시라는 말씀입니까? 그분께서 저희에게 이 우물을 주셨

습니다. 그분은 물론 그분의 자녀들과 가축들도 이 우물물을 마셨습니다.”
13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이르셨다.
“이 물을 마시는 자는 누구나 다시 목마를 것이다. 14 그러나 내가 주는 물을 마

시는 사람은 영원히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 내가 주는 물은 그 사람 안에서 물이

솟는 샘이 되어 영원한 생명을 누리게 할 것이다.”
15 그러자 그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 그 물을 저에게 주십시오.
그러면 제가 목마르지도 않고, 또 물을 길으러 이리 나오지 않아도 되겠습니다.”
16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가서 네 남편을 불러 이리 함께 오너라.” 하고 말

씀하셨다. 17 그 여자가 “저는 남편이 없습니다.” 하고 대답하자,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다. “‘저는 남편이 없습니다.’ 한 것은 맞는 말이다. 18 너는

남편이 다섯이나 있었지만 지금 함께 사는 남자도 남편이 아니니, 너는 바른대

로 말하였다.” 19 여자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선생님, 이제 보니 선생님은 예언

자시군요. 20 저희 조상들은 이 산에서 예배를 드렸습니다. 그런데 선생님네는

예배를 드려야 하는 곳이 예루살렘에 있다고 말합니다.”
21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여인아, 내 말을 믿어라. 너희가 이 산

도 아니고 예루살렘도 아닌 곳에서 아버지께 예배를 드릴 때가 온다. 22 너희는

알지도 못하는 분께 예배를 드리지만, 우리는 우리가 아는 분께 예배를 드린다.
구원은 유다인들에게서 오기 때문이다. 23 그러나 진실한 예배자들이 영과 진리

안에서 아버지께 예배를 드릴 때가 온다. 지금이 바로 그때다. 사실 아버지께서

는 이렇게 예배를 드리는 이들을 찾으신다.
24 하느님은 영이시다. 그러므로 그분께 예배를 드리는 이는 영과 진리 안에서

예배를 드려야 한다.” 25 그 여자가 예수님께, “저는 그리스도라고도 하는 메시

아께서 오신다는 것을 압니다. 그분께서 오시면 우리에게 모든 것을 알려 주시

겠지요.” 하였다.
26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셨다. “너와 말하고 있는 내가 바로

그 사람이다.” 27 바로 그때에 제자들이 돌아와 예수님께서 여자와 이야기하시

는 것을 보고 놀랐다. 그러나 아무도 “무엇을 찾고 계십니까?”, 또는 “저 여자와

무슨 이야기를 하십니까?” 하고 묻지 않았다. 28 그 여자는 물동이를 버려두고

고을로 가서 사람들에게 말하였다. 29 “제가 한 일을 모두 알아맞힌 사람이 있

습니다. 와서 보십시오.

그분이 그리스도가 아니실까요?” 30 그리하여 그들이 고을에서 나와 예수님께

모여 왔다. 31 그러는 동안 제자들은 예수님께 “스승님, 잡수십시오.” 하고 권

하였다. 32 그러나 예수님께서 “나에게는 너희가 모르는 먹을 양식이 있다.” 하

시자, 33 제자들은 서로 “누가 스승님께 잡수실 것을 갖다 드리기라도 하였다는

말인가?” 하고 말하였다.
34 예수님께서 다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 양식은 나를 보내신 분의 뜻을

실천하고, 그분의 일을 완수하는 것이다. 35 너희는 ‘아직도 넉 달이 지나야 수

확 때가 온다.’ 하고 말하지 않느냐? 자,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눈을 들어 저

밭들을 보아라. 곡식이 다 익어 수확 때가 되었다. 이미 36 수확하는 이가 삯을

받고, 영원한 생명에 들어갈 알곡을 거두어들이고 있다.
그리하여 씨 뿌리는 이도 수확하는 이와 함께 기뻐하게 되었다. 37 과연 ‘씨 뿌

리는 이가 다르고 수확하는 이가 다르다.’는 말이 옳다. 38 나는 너희가 애쓰지

않은 것을 수확하라고 너희를 보냈다. 사실 수고는 다른 이들이 하였는데, 너희

가 그 수고의 열매를 거두는 것이다.” 39 그 고을에 사는 많은 사마리아인들이

예수님을 믿게 되었다. 그 여자가 “저분은 제가 한 일을 모두 알아맞혔습니다.”

하고 증언하는 말을 하였기 때문이다.
40 이 사마리아인들이 예수님께 와서 자기들과 함께 머무르시기를 청하자, 그

분께서는 거기에서 이틀을 머무르셨다. 41 그리하여 더 많은 사람이 그분의 말

씀을 듣고 믿게 되었다. 42 그들이 그 여자에게 말하였다. “우리가 믿는 것은 이

제 당신이 한 말 때문이 아니오. 우리가 직접 듣고 이분께서 참으로 세상의 구

원자이심을 알게 되었소.”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 매일미사 )

 

† 찬미 예수님 !

 

주님 사랑의 말씀

은총의 영원한

생명수

생명 불꽃이 온 세상에......

 

온 우주에 가득한 하느님 사랑 ! 5395

 

보리밭 바람 !

 

소소리

바람

 

거세게

불어도

 

넓디

넓은

 

들녘

보리밭

 

새싹

진초록

 

빛깔

흠뻑

 

적셔진

봄바람

 

진리

정의

평화

 

그득히

품고

 

온누리

메마름

 

싱그

러운

 

보리잎

향기

 

망태에

담아

 

고루

고루

 

어디든

불어가고 있습니다 ...... ^^♪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306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