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5일 (수)
(백) 성 보나벤투라 주교 학자 기념일 지혜롭다는 자들에게는 감추시고 철부지들에게는 드러내 보이셨습니다.

우리들의 묵상ㅣ체험 우리들의 묵상 ㅣ 신앙체험 ㅣ 묵주기도 통합게시판 입니다.

◆ 요셉 신부님의 매일 복음 묵상 - 사랑은 커도 사랑이고 작아도 사랑이다

스크랩 인쇄

김현아 [estherlove] 쪽지 캡슐

2020-03-17 ㅣ No.136829

 

2020년 가해 사순 제3주간 수요일



<사랑은 커도 사랑이고 작아도 사랑이다>



 

 

 복음: 마태오 5,17-19


십자가를 지고 가는 예수


엘 그레코 작, (1600-1605),  마드리드 프라도 미술관
 

 

        

 

 

      

이탈리아에서 주둔하는 미국 군인의 아들인 13세의 소년 바비 힐은 알버트 슈바이처 박사에 대한 글을 읽다가 유럽 지역 미 공군 사령관인 리처드 린제이 장군에게 편지를 썼습니다.

제가 아스피린 한 병을 샀어요. 이 약을 아프리카에 계신 슈바이처 박사님의 병원에 낙하산으로 떨어뜨려 주세요.”

린제이 장군은 소년의 편지 내용을 방송국에 알렸습니다. 방송을 들은 유럽 사람들이 모은 약품은 자그마치 40만 불이었습니다. 곧 바비군은 이탈리아와 프랑스가 제공한 비행기에 약을 싣고 아프리카에 갔습니다. 슈바이처 박사는 감격해서 말했습니다.

어린아이가 이런 큰일을 할 수 있으리라고는 꿈에도 생각해 본 적이 없습니다. 저도 이 아이의 나이 때는 다른 사람을 돕고자 생각해본 적이 없습니다.”

큰 사랑, 작은 사랑이 있을 수 있을까요? 작은 황금이 가치가 없다고 믿는다면 큰 황금에 대한 가치도 모르는 사람이 아닐까요?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께서는 그러므로 이 계명들 가운데에서 가장 작은 것 하나라도 어기고 또 사람들을 그렇게 가르치는 자는 하늘 나라에서 가장 작은 자라고 불릴 것이다. 그러나 스스로 지키고 또 그렇게 가르치는 이는 하늘 나라에서 큰사람이라고 불릴 것이다.”라고 말씀하십니다. 작은 계명, 큰 계명을 구별하여 지켜서는 안 된다는 말씀이십니다.

 

작은 율법도 무시하면 안 됩니다. 그러다가 큰 율법도 무시하게 됩니다. 사실 작은 율법이 지키기 더 어렵습니다. 예를 들어 운전하다 갑자기 끼어들기를 하거나 급브레이크를 잡아 이웃에게 피해를 주었다면 이는 작은 율법을 어긴 것입니다. 율법은 이웃사랑입니다. 이런 일들이 모이면 어떻게 될까요? 인류가 파멸로 이를 수 있습니다. 작은 율법에 대한 무감각은 큰 율법에 대한 무감각입니다. 지금 대기가 오염되어 숨을 쉬기 힘들어지고, 마실 물이 사라지며, 바다는 플라스틱으로 가득 차고, 전염병이 창궐하고 있습니다. 어쩌면 이렇게 온 인류를 위협하는 것들이 우리가 작은 율법을 너무 작게 여기기 때문에 발생할 문제일 수 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어떻게 하면 아주 작은 것에서까지 이웃에게 피해를 주지 않고 오히려 이익을 줄 수 있는가만을 생각해야 합니다.

 

 

2차 세계 대전 중에 있었던 일입니다. 한 어린 영국 군인이 총에 맞아 죽어가고 있었습니다. 군목 신부님이 군인의 몸에 손을 얹고 기도하며 유언을 물었습니다.

제 어머니에게 전해주십시오. 아들은 고통 없이 기쁘게 죽었다고요.”

어린 군인은 짤막하게 말했습니다. 잠시 후 어린 군인은 무슨 중요한 것이 생각난 듯 숨을 헐떡이면서 간곡하게 말했습니다.

신부님, 한 가지 부탁이 더 있습니다. 제가 다니던 주일학교 선생님께 이 말을 전해주십시오. 저는 선생님의 가르침을 잊지 않았다고요. 그리스도인으로 편안하게 눈을 감게 해주신 선생님께 감사한다고 전해주세요.”

 

신부님은 어린 군인의 유언에 따라 주일학교 선생님을 찾아가 마지막 유언을 들려주었다. 주일학교 선생님은 아무 말 없이 한참 동안 눈물을 흘리더니 무겁게 입을 열었습니다.

저는 지금 주일학교 교사가 아닙니다. 주일학교 교사라는 직분이 대단치 않게 생각되어 그만두었습니다. 그러나 제자의 유언을 들으며 결심했어요. 다음 주일부터 다시 주일학교 교사로 봉사하겠습니다.”

 

작은 금 조각을 무시하면 큰 금 조각의 가치도 모르는 것입니다. 작은 금도 금이고, 큰 금도 금입니다. 작은 율법을 무시하는 사람은 큰 율법도 무시하는 것입니다. 작은 사랑을 하찮게 여기면 큰 사랑이신 하느님도 하찮게 여기는 것이 됩니다. 완전함은 아주 작은 2%의 차이에 의해 결정됩니다. 하늘에서 아주 작은 사람이 되지 않으려거든 아주 작은 사랑의 실천도 소홀하게 여겨서는 안 될 것입니다.

 

 

 

 

 

 

 

http://www.수원교구영성관.com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084 2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