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8일 (토)
(백) 성 도미니코 사제 기념일 믿음이 있으면 너희가 못할 일은 하나도 없을 것이다.

영화ㅣ음악 이야기 영화이야기ㅣ음악이야기 통합게시판 입니다.

Una furtiva lagrima 남 몰래 흐르는 눈물 : 라몬바르가스 Ramon Vargas & Hei-Kyung Hong - Duo Concert

스크랩 인쇄

강태원 [lion77] 쪽지 캡슐

2020-06-28 ㅣ No.30696


 

 

story (1034) 

 

이 노래는 사랑의 묘약이라는 오페라에서

"네모리노"라는 청년 농부가 부르는 아리아입니다.

 

흔히 들 이 아리아의 슬픈 선율을 듣고서는 대부분 슬퍼하는

네모리노라고 착각하시는데요.

사실 가사의 내용은 슬픔이 아닌 기쁨을 말하고 있습니다.ㅎㅎ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을 얻어 기쁜 나머지 ! 가사에서는 나 이제 죽어도 좋다고 말하고 있죠.

내가 몰래 사랑한 사람이 나를 역시 좋아하고, 아니 심지어 질투심에 눈물까지 흘리는 모습을 본

이 남자는 얼마나 속으로 만세를 외쳤을까요.

 

이 아리아에서 결국 노래 제목인 남몰래 눈물을 흘리는 그 사람은

 

"네모리노"가 아닌 "아디나"(네모리노가 사랑하는 사람)인거죠.

네모리노가 동네 처녀들에게 인기가 좋다고 느낀 "아디나"가 질투심으로 몰래 흘리는 눈물인 것 입니다.

 

 

 

 # 음악 듣기전,후, story 읽으면 이해와 느낌이 다름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334 1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