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5일 (일)
(녹) 연중 제30주일 주 너의 하느님을 사랑해야 한다. 네 이웃을 너 자신처럼 사랑해야 한다.

영화ㅣ음악 이야기 영화이야기ㅣ음악이야기 통합게시판 입니다.

바이올린,신지아 (Zia Hyunsu Shin) :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Tara's Theme from

스크랩 인쇄

강태원 [lion77] 쪽지 캡슐

2020-07-03 ㅣ No.30711




 

story (1049)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Gone with the Wind)'는

퓰리처상에 빛나는 마거릿 미첼의 동명 소설을 빅터 플레밍 감독이 영화로 만들었다.

각본은 시드니 하워드가 맡았다.

 

이 영화는 남북전쟁과 전후의 재건을 배경으로

미국 남부의 귀족 사회가 붕괴해 가는 과정을 보여주고 있다.

 

기구한 운명을 지녔지만 강인한 주인공 스칼렛을 중심으로 다양한 인물들의 사랑과 삶을 묘사한 영화다.

역사상 가장 유명한 영화 중 하나로 손꼽히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는

 

스칼렛 오하라(비비언 리)와 레트 버틀러(클라크 게이블)가 주연을 맡았다.

 

이 영화는 아카데미상 13개 부문에 후보로 올라

작품상, 감독상(빅터 플레밍), 여우주연상(비비언 리), 각색상(시드니 하워드), 촬영상,

편집상, 미술감독상 등 8개 부문의 상과 2개의 명예상을 탔다. 

 

북군이 휩쓸고 간 뒤 황무지로 변한 대지에 선 스칼렛이 두 주먹을 불끈 쥐고

붉은 저녁 노을을 바라보면서 삶의 의욕을 다시 불태우는 장면에서 

'Tara’s Theme(타라의 테마)'가 흘러나온다.

광활한 미국 남부의 대지를 실감케 하는 음악이다. ..)  ( 2017.11. k )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521 2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