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23일 (수)
(백) 피에트렐치나의 성 비오 사제 기념일 예수님께서는 하느님의 나라를 선포하고 병자들을 고쳐 주라고 제자들을 보내셨다.

영화ㅣ음악 이야기 영화이야기ㅣ음악이야기 통합게시판 입니다.

[우리가곡] 선구자 : 테너 엄정행, 윤해영, 작사 조두남, 작곡

스크랩 인쇄

강태원 [lion77] 쪽지 캡슐

2020-08-12 ㅣ No.30798

 

 

 



 

 

앨범 코멘트(comment)(4436)  

 

윤해영 작시, 조두남 작곡인 이'선구자'는

한국인들이 한때 매우 선호하는 가곡으로 뽑혔다.

1960년대에 이 노래가 각광을 받자 조두남은 회고하기를,

자신이 20세 무렵이던 1933년 (1932년 이라는 등 작곡 시기에 관한 의문도 있음),

 

북간도 (룽징)의 여관에 머물고 있을 적에,

어떤 동포 청년이 은밀히 찾아와 자신은 독립운동 하는 밀사라 하면서

시 한편을 건네왔다 했다. 한참 뒤에 조두남이 곡을 붙였고,

그 뒤 그 청년은 독립운동 전선에서 희생됐는지 소식이 끊겼다는 것이다.

 

곡조가 워낙 장중한데다가 조국을 위해 한 몸을 던진 독립투사와의 만남을 묘사하기도 하여

국민의 사랑을 받았고 특히 1970년 ~ 1980년대 학생운동과 민주화 운동시기 때 자주 애창되었다.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281 3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