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30일 (금)
(녹) 연중 제30주간 금요일 아들이나 소가 우물에 빠지면 안식일일지라도 끌어내지 않겠느냐?

유머게시판

물 값도 만만치 않아유!

인쇄

이정임 [rmskfk] 쪽지 캡슐

2020-09-21 ㅣ No.12357

■ 재미있는 이야기 - "물 값도 만만치 않아유!"


어떤 부부가 시골에 계신 부모님을 찾아뵈려고 시골마을로 차를 몰고 갔다.

그런데 동네로 들어가는 길에 물이 가득 찬 웅덩이가 있었다.

‘저 웅덩이를 건너갈 수 있을까?’ 생각하다 괜찮을 것 같아 차를 운전해 가는데,

결국은 차가 웅덩이에 고인 물에 빠져 오도 가도 못하고 서버렸다.


차에서 빠져나온 부부는 어쩔 줄 몰라 서 있었다. 그런데 마침 저만치 어떤 농부가

트랙터를 세워놓고 있었다. 그 농부에게 10만원 주고 차를 꺼내달라고 했더니

흔쾌히 트랙터로 차를 꺼내주었다.

차를 타고 출발하기 전에 부부가 농부에게 말했다.

“아저씨, 여기서 차 빼주는 일만 해도 수입이 좋겠네요.”

농부가 빙긋이 웃으며 대답했다.

“그런 말 마세유. 매일 웅덩이에 채우는 물 값도 만만치 않아유.”


이중섭 신부님 평화방송 강의 제75강 중에서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627 0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등록일 작성자
12359 경제적인 충청도 사투리 2020-10-09 이정임
12358 건망증이 제일 심한 사람은? 2020-09-29 김대군
12357 물 값도 만만치 않아유! 2020-09-21 이정임
12356 호프집에서 2020-09-18 김대군
12355 원숭이를 잡는 가장 쉬운 방법 #가톨릭발전소 2020-09-16 권혁주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