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7월 15일 (수)
(백) 성 보나벤투라 주교 학자 기념일 지혜롭다는 자들에게는 감추시고 철부지들에게는 드러내 보이셨습니다.

영화ㅣ음악 이야기 영화이야기ㅣ음악이야기 통합게시판 입니다.

[우리가곡] 동심초(Dongsimcho) : 소프라노,신영옥( Youngok Shin)

스크랩 인쇄

강태원 [lion77] 쪽지 캡슐

2020-05-27 ㅣ No.30612



 

 

동심초(Dongsimcho)

 

당나라 때 이름을 날린 설도란 여류 시인(기생이었다고 함)의

춘망사春望詞 4수 가운데 제3수를 안서 김억이 번역하고

김성태님이 곡을 붙인 노래가 동심초

 

가사 -

꽃잎은 하염없이 바람에 지고
만날 날은 아득타 기약이 없네

무어라 맘과 맘은 맺지 못하고

한갓되이 풀잎만 맺으려는고

한갓되이 풀잎만 맺으려는고

 

 

바람에 꽃이지니 세월 덧없어
만날 길은 뜬구름 기약이 없네

무어라 맘과 맘은 맺지 못하고

한갓되이 풀잎만 맺으려는고

한갓되이 풀잎만 맺으려는고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124 2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