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 28일 (토)
(녹) 연중 제34주간 토요일 너희는 앞으로 일어날 이 모든 일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깨어 있어라.

따뜻한이야기 신앙생활과 영성생활에 도움이 되는 좋은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내장사 조각 공원을 다녀와서

인쇄

유재천 [yudobia] 쪽지 캡슐

2019-11-05 ㅣ No.96364

 

 


                     내장사 조각 공원을 가다  


       도곡동 아파트 주변에 있는 은행나무와 벗나무들이 단풍이 들어 울굿

       불굿 아름 다웠었지요

       경복궁에 있는 연못 주변에도 빨간 단풍으로 이뻤지요

       양재 시민의 숲도 빨간 단풍 나무와 노오란 은행잎이 가을의 멋을 자랑

       했었지요

       작년 가을에 들렸을때 기억을 더듬어 봤지요

       한 7~8년 전에 내장사를 들린적이 있었는데, 주차장부터 내장사까지

       빨간 단풍나무로 가득 했었지요

       약 3.5Km 쯤 된다고 했었지요

       간혹 중간에 큼직한 누런 감이 달려있는 감나무가 자리하고 있었지요

       어제 미리 예약한 관광 버스에 몸을 싫었답니다

       휴일이 아닌 월요일이어서 사람들이 적을줄 알았지요

       관광 버스는 내장사 가기전에 조각 공원엘 들렸지요

       내장사와 조각 공원은 그리 멀지 않았답니다

       입구에는 동학 혁명 100주년 기념탑이 우뚝 솟아있었지요

       1894년 정월에 역사상 처음으로 민주주의와 민족의 자조를 표방한 민중

       봉기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해 6월 일본군에 대항해서 동학 교도와 농민과 애국인사들이

       일으킨 항일 의병 봉기 기념비지요

       이 내장사 조각 공원은 전라남도 정읍에 있지요

       도로가에 호수가 붙어있는 조각 공원 앞에 관광 버스는 정차 했고 우리

       여행인들은 조각공원으로 향했지요

       앞 호수외 사방은 산으로 둘러 쌓여있었지요

       중앙에는 넓직한 잔디로 구성된 공연장이 있고 경사진 비탈진 산길

       주변에 조각들이 설치되어 있었는데 한적해 보였지요

       감나무밭이 있고 큼직한 누런 감이 달려있어서 공기가 좋음을 암시

       하는듯 여겨집니다

       한바퀴 돌고 중앙에 자리한 정자에 앉아 잠시 한적한 분위기에 젖어

       봤지요

       길들은 잔디로 구성돼 있고 사람이 디디는 부분에는 납작한 돌이 깔려

       있어서 보기도 좋고 깔끔해 보입니다

       숲의 향기가 물씬 납니다

       조각품들 앞에서 관광객들은 사진 찍느라 분주합니다

       각자의 취향에따라 온갖 포즈를 다 취하고 있습니다

       관광의 매력이지요

       약속된 30여분의 시간이 다됐습니다

       오늘의 목적지인 내장사로 버스는 움직였습니다

       갈수록 점점 차가 많아집니다

       느리게 가다서다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주차장까진 아직 멀었는데 버스 이동이 아주 적습니다

       차도옆 오솔길따라 걸어가는이도 많습니다

       차라리 내려 걸어갔으면 속이 시원할것 같습니다

       드디어 주차장에 도착 했지요

       월요일인 평일인데도 인산 인해를 이루고 있었답니다

       아래에 조각공원 관람중 찍은 사진 20장을 올렸습니다

       

 

 

                               가는 도중 휴게소에서

 

 

 

                            우리 일행이 탄 관광 버스

 

 

 

                                   조각공원 표싯돌

 

 

 

                                          동학혁명 기념물

 

 

 

                                       기념탑

 

 

 

                                       길가 정원

 

 

 

                                          조용하고 좋습니다

 

 

 

                                          짧은 다리

 

 

 

                                       여인상

 

 

 

                                        좀더 가까히

 

 

 

                                           기념 사진 찍는 폼

 

 

 

                                            깔끔한 잔디길

 

 

 

                                       디디는 곳의 쑥돌

 

 

 

                                           하얀 꽃

 

 

 

                                       잔디 공연장

 

 

 

                                        잔디 언덕위의 조각

 

 

 

                                         공연장 앞의 공

 

 

 

                                          조용한 조각 공원 모습

 

 

 

                                           

 

 

 

                                          점심식사, 음식점 주변 풍경

 

 

 

                                          식당 주변 가게들

 

 

 

                                          내장사 입구

 

 

 

                         막 단풍이 들기 시작하는 내장사 입구

 

                                  (작성: 2019. 11. 05.)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763 2

추천 반대(0) 신고

 

페이스북 트위터 핀터레스트 구글플러스

Comments
Total0
※ 500자 이내로 작성 가능합니다. (0/500)

  • ※ 로그인 후 등록 가능합니다.

리스트